60회 김종철 선배, 두 번째 시집 <모든 만남, 모든 이별이 스며들어 우리가 되었구나>를 출간 > 동문동정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검색

동문동정

동문동정

60회 김종철 선배, 두 번째 시집 <모든 만남, 모든 이별이 스며들어 우리가 되었구나>를 출간

페이지 정보

작성자 : 64 장덕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1건 조회 42회 작성일 2019-08-07 18:19

본문

 60회 김종철 선배님이 두 번째 시집 <모든 만남, 모든 이별이 스며들어 우리가 되었구나>를 출간하셨습니다.
 김종철 선배는 ‘변호사 시인’으로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이사와 인권위원장, 국회 윤리심사자문위원 등을 지냈으며 시문학지 <여기>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등단했습니다.


[한국금융신문 이창선 기자]

  http://www.fntimes.com/html/view.php?ud=201908071727342428f8caa4a5ce_18

 시름을 거름으로 만들어주는 시들이 알알이 모여 시집으로 출간됐다.

법무법인의 대표변호사로 활동 중인 ‘변호사 시인’인 김종철의 두 번째 시집 <모든 만남, 모든 이별이 스며들어 우리가 되었구나>가 광복절에 때맞춰 신간으로 나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 시인은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이사와 인권위원장, 국회 윤리심사자문위원 등을 지냈으며 시문학지 <여기>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등단했다.

이번 시집 <모든 만남, 모든 이별이 스며들어 우리가 되었구나>는 특히 김 시인이 평소 존경하는 이육사 시인을 기리는 의미로 총 64편의 시를 수록하고 있다. 출간 날짜도 광복절인 8월15일로 맞춰 눈길을 끈다.

이번 시집은 김 시인의 아픔과 성숙, 고통과 성장의 변증법적 승화에 대해 노래한 시들을 많이 보여 준다.

김 시인은 “무언가를 많이 좋아할수록 많이 아플 수밖에 없다. 누군가를 깊이 사랑할수록 상처가 깊을 수밖에 없다.”라고 노래한다.

그는 “기쁨보다 아픈 상처를 부둥켜안을 때 비로소 우리는 하나가 된다. 하여,우리의 영혼은 사랑의 깊이가 아니라 아물어진 상처의 깊이만큼 아름답다.“고 외친다.

김 시인의 시에 대한 사랑과 철학은 시를 읽고, 시를 쓰고, 시를 외우는 모든 독자에게 큰 공감을 자아낸다.

김종철 변호사 시인은 “시는 슬픈 이에게는 위로를, 기쁜 이에게는 겸양을, 외로운 이에게는 다정함을 아무런 조건없이 주는 벗들 입니다”라며 “시를 읽는 다는 것은 배우는 것이고, 시를 외운다는 것은 사모한다는 것이며, 시를 쓴다는 것은 사모함을 못내 고백하는 것입니다”고 말한다. 어떤 때는 귓속말로, 어떤 때는 절규하며 사모함을 고백하는 시인의 작품을 통해 삶에 대한 정화 작용을 해볼 수 있는 기회를 맞볼 수 있다.

대전고와 경희대 법대를 졸업한 김종철 시인은 현재 법무법인 새서울 대표변호사로 재직중이다.

댓글목록

이계상님의 댓글

64 이계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를 통하여 인생을 풍요하게 살게 하는 자산이 될 수 있어요 이사회와 나라에 그리고 인류에 큰 보람의 열매가 되는 시를 많이 지어주기를 기원합니다 남팔남아의 기백의 정신을 잃지 말길.

Total 1,211건 1 페이지
동문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211 심완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2019-11-14
1210 총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2019-09-09
1209 56 전양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2019-09-05
1208 36 이계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2019-08-10
1207 65 박삼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2019-08-09
열람중 64 장덕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2019-08-07
1205 64 장덕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2019-07-09
1204 총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2019-07-02
1203 총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2019-07-02
1202 재경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2019-05-16
1201 재경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2019-05-09
1200 재경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2019-03-11
1199 총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2019-01-23
1198 총동창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2019-01-22
1197 64 장덕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2019-01-17
게시물 검색

34919 대전시 중구 대흥로121번길 8 대전고동창회관 2층 | 회장 : 홍종오
전화 : (042) 257-0005 | 팩스 : (042) 257-0518 | 메일 : daego@daego.kr
Copyright 2001~2019 대전고등학교총동창회. All rights reserved.